Los Angeles

68.0°

2019.08.25(Sun)

LA카운티 부동산 가치 1조6000억불

[LA중앙일보] 발행 2019/07/16 경제 1면 기사입력 2019/07/15 18:38

버논시 등 두자릿수 올라
재산세 징수 10억불 증가

LA카운티의 부동산 가치가 총 1조600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LA타임스는 LA지역의 지속적인 부동산 호황으로 전체 부동산 가치도 높아지고 있다고 15일 보도했다.

지역 별로는 산업도시인 버논의 부동산 가치가 13.2%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웨스트할리우드는 11.6% 가치가 상승하며 카운티 내에서 가장 부동산 가치가 많이 뛴 3번째 도시에 이름을 올렸다.

LA시는 6.8% 가치가 뛰면서 카운티 전체 평균 가치 상승률보다 조금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LA시는 카운티 전체 부동산 가치의 44%를 차지하고 있다.

이로 인해 카운티의 재산세 수입도 10억 달러 이상 더 걷힐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잉글우드에 건설되고 있는 NFL스타디움은 20억 달러로 평가돼 LA카운티에서 가장 비싼 부동산으로 평가됐다.

총 면적이 300에이커에 달하는 이 스타디움은 프로풋볼팀인 LA램스와 LA차저스의 홈구장으로 사용될 계획이다. 현재 LA지역에서 진행되고 있는 공사 가운데 최대 규모이기도 하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