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2.0°

2019.08.22(Thu)

'공광규 시인과 나누는 시'

[LA중앙일보] 발행 2019/07/18 미주판 16면 기사입력 2019/07/17 18:38

2019 여름문학축제
시낭송 방법 강연도
27일 LA로텍스호텔서

'재미시인협회(회장 안경라)' 주최 '2019년 여름문학축제'가 오는 27일 오후 4시부터 LA 로텍스 호텔에서 열린다.

강사로는 한국의 중견시인 공광규와 신은겸 시인을 초청했다.

공광규 시인은 1986년 '동서문학' 신인문학상에 당선된 후 윤동주상 문학대상, 김만중문학상, 디카시작품상 등 다수의 문학상을 수상했다. 2013년에는 '담장을 허물다'가 시인과 평론가들이 뽑은 가장 좋은 시로 선정되는 등 대중의 사랑은 물론 한국 시단의 주목을 받고 있다. 시집으로는 '소주병', '대학일기' '마른 잎 다시 살아나' '지독한 불륜' 등 다수가 있다.

이번 LA행사에서는 '고향 체험과 시'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또 공 시인과 함께 자작시 합평회도 마련되어있다.

신은겸 시인은 한국의 중견 시낭송 강사로 '시울림 낭송본부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시와 나의 소리 찾기'라는 주제로 시 낭송법에 대해 강연한다.

안경라 회장은 "시에 관심을 갖고 사랑하며 시낭송법을 배우고 싶은 모든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행사 참가비는 30달러(저녁식사 포함)다.

▶문의: (310) 707-3957

관련기사 문화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