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4.0°

2019.08.21(Wed)

달착륙 50주년 맞아 새턴V 로켓으로 변신한 워싱턴 모뉴먼트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7/18 13:21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인류 달 착륙 50주년(20일)을 맞아 미국 워싱턴DC의 상징물 중 하나인 워싱턴 모뉴먼트(기념탑)에 거대한 새턴V(5호) 로켓 이미지가 새겨졌다.

새턴V 로켓은 1960년대 미국이 옛 소련의 스푸트니크호 발사로 우주탐사 경쟁에서 선제권을 빼앗긴 뒤 반격을 위해 개발한 대형 로켓으로, 1969년 아폴로 11호를 우주 공간에 실어 보낸 발사체다.

워싱턴 모뉴먼트에는 높이 363피트(약 106m)의 새턴V 로켓 이미지가 18일과 19일 밤 레이저 프로젝션을 통해 그려진다.

아폴로 11호 50주년 페스티벌의 하나로 기획된 이벤트로, 워싱턴DC 내셔널 몰을 찾는 관람객들이 새턴V 로켓 이미지와 마주할 수 있다.

19일과 20일에는 '아폴로 50주년: 달을 향하다'라는 제목의 17분짜리 영상물이 워싱턴 모뉴먼트를 수놓는다.

스미스소니언 항공우주박물관 측이 역사적인 아폴로 11호 발사 장면을 워싱턴 모뉴먼트를 스크린으로 삼아 재창조하는 이벤트라고 일간 워싱턴포스트는 전했다.

oakchul@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옥철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