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2.0°

2019.08.22(Thu)

'사람이좋다' 이세창 "한번 이혼 후 결혼, 아내 실망시킬까 걱정"

[OSEN] 기사입력 2019/07/23 09:01

[OSEN=하수정 기자] 이세창이 이혼 후 현재의 아내 정하나와 결혼하면서 걱정했던 점을 언급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서는 이세창과 13살 연하 아내 정하나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세창은 2017년 11월, 13살 연하의 아내인 정하나와 결혼했다. 정하나는 아크로바틱 배우 출신으로, 두 사람은 13살이라는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했다. 

정하나는 "오빠는 일반 사람과 다르게 알려져서, 그동안 어떻게 살아왔는지 사람들이 대부분 안다. 혹시나 가족들이 상처 받지 않을까 했다"고 밝혔다.

과거 한번의 이혼 아픔이 있는 이세창은 "'결혼하면 잘 살 수 있을까?' '내가 늘 꿈꾸는 완성이 잘 될까?' 싶었다. '하나한테 내가 실망을 주지 않을까?' 싶더라. 이런 부분을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어 "참 고맙게도 아내가 이해한다고 하더라. 나랑 결혼하기로 마음 먹었을 때 어느 정도 각오를 했다고 하더라. 그리고 잘 이겨내줬다"고 덧붙였다.

/ hsjssu@osen.co.kr

[사진]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