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19.12.08(Sun)

박서준, 안성기 주연 영화 '사자' 8월 16일 북미 대개봉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8/08 16:26

무더위 날리는 강렬한 볼거리와 액션!
짜릿한 쾌감으로 올여름 극장가 접수!
한국 개봉 5일째 100만 돌파!
박서준 x 안성기 열연에 쏟아진 호평!
전세대 사로 잡는 취향 저격 포인트 공개!
평일 티켓 배우 친필 싸인 포스터 이벤트!



판타지가 더해진 강렬한 액션 볼거리, 폭발적인 주조연 배우들의 연기 시너지가 만든 뜨거운 드라마로 영화 <사자>가 한국 개봉 5일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올여름 극장가를 사로잡았다. 연일 매진 행렬로 극장가를 접수한 <사자>의 흥행 돌풍은 8월 16일 개봉되는 북미에서도 계속 이어질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청년 경찰> 이후 드라마와 예능에서 큰 성과를 내며 ‘믿보배(믿고 보는 배우)’로 성장한 박서준의 활약과 데뷔 62년 베테랑 배우임에도 역할을 위해 구마 의식과 라틴어 대사까지 완벽하게 선보이며 끝없는 노력으로 다시 화제의 중심에 선 안성기, 첫 스크린 주연작에서 카멜레온 같은 매력으로 성공적인 신고식을 마친 우도환의 폭발적인 열연의 시너지가 국내 외에서 커다란 호평을 이끌어냈기 때문이다. 특히 박서준은 이번 영화에서 악과 마주한 격투기 챔피언 용후로 분해 어릴 적 아버지를 잃은 뒤 세상에 불신만 남은 독기 부터 각성 전 성장 과정에서 겪는 혼란, 세상을 혼란에 빠뜨리는 악의 존재를 알게 된 후 뿜어내는 폭발적인 힘까지 그야말로 ‘원맨쇼 활약’을 펼치며 우리가 익히 잘 알고 있는 박서준 특유의 능청스러운 매력에 한번도 본 적 없는 강렬한 에너지를 <사자>를 통해 모두 보여준다. 이러한 박서준과 <사자>의 중심을 든든히 받쳐준 인물은 한국 영화의 산증인 안성기이다. 62년간 겹겹히 쌓아올린 관록과 내공은 등장하는 순간마다 빛을 발한다. 안성기의 목소리, 손짓, 인상, 눈빛, 주름 하나까지 판타지 영화를 위한 CG로도 결코 만들 수낼 수 없는 안성기 본연의 존재가 악을 쫒는 바티칸에서 날리온 안신부의 디테일한 퍼즐과 절묘하게 맞아 떨어진다. 촬영 내내 전 스탭의 존경과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는 안성기는 묵직한 카리스마와 부드러운 인간미로 스크린을 통해 관객의 사랑까지 듬뿍 받고 있다. 여기에 혈기왕성한 청춘들의 열정과 패기를 유쾌하게 담은 영화 <청년경찰>로 565만 관객을 사로잡은 김주환 감독이 격투기 챔피언과 구마 사제가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리는 강력한 악에 맞서는 신선한 이야기로 2년 만에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여 독창적인 상상력과 볼거리 가득한 영화 <사자>를 완성해냈다.

김주환 감독의 새로운 도전은 <신세계> <곡성> <신과 함께>로 한국 영화 장르의 지평을 넓힌 충무로 최고 제작진들이 모여 촬영, 특수 분장부터 CG와 음악까지 정교한 완성된 세계를 구축함으로 완성될 수 있었다.
격투기 챔피언 ‘용후’의 격투기 시합 장면은 미국 로케이션 촬영을 통해 약 11,000석 규모의 스타디움에서 실제 이종 격투기 선수, 심판, 아나운서를 섭외해 촬영하여 극의 사실감과 몰입도를 높였다. 여기에 <신과 함께> 시리즈를 통해 혁신적인 기술력을 인정 받은 덱스터 스튜디오의 CG 장면들은 그간 한국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판타지적 비주얼을 선보이며 상상력을 극대화시켰다.

8월 16일 북미 개봉을 앞둔 <사자>는 전세대를 사로 잡는 세대별 관람 포인트가 입소문을 타며 흥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0대 관객을 사로 잡은 건 역시 캐릭터들을 찰떡 같이 소화하며 어우러진 배우들의폭발적인 케미스트리이다. 기존의 밝고 유쾌한 이미지와 180도 다른 강렬한 모습으로 변신해 섬세한 감정 연기부터 고난도 액션까지 완벽 소화한 박서준, 완벽한 라틴어 대사로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안성기, 기존에 없던 새로운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매력적인 악역으로 섹시 빌런으로 불리우는 우도환의 폭발적인 시너지가 10대 관객들에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판타지가 더해진 강렬한 액션 장면은 짜릿한 영화적 쾌감을 선사하며 2030대 관객들의 뜨거운 관객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판타지적 볼거리가 더해진 액션 장면은 지금껏 본 적 없는 차별화된 비주얼로 놀라움을 선사한다는 2030대의 반응이 압도적이다. 특히 사람에게서 악마를 쫒아내는 구마 의식 과정에서 초인적인 움직임을 보여주는 부마자들의 액션과 이에 맞서는 ‘용후’와 ‘안신부’의 활약은 보는 이의 예상을 뛰어넘는 액티브한 연출로 영화적 쾌감과 긴장감을 지어내며, 여기에 손에 특별한 능력을 지닌 ‘용후’와 모든 악의 능력치가 총집합된 ‘지신’의 후반부 액션 시퀀스는 특수 분장과 최점단 CG의 완벽화 조화로 독창적이고 몰입도 높은 액션을 완성, 강렬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며 2030대 관객의 극찬을 이끌어내고 있다. 이런 박친감 넘치는 전개 속에 ‘용후’와 ‘안신부’의 뜨거운 드라마는 40대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불의의 사고로 아버지를 잃은 뒤 세상에 불신만 남은 ‘용후’가 구마 사제 ‘안신부’를 만나 자신에게 특별한 힘이 있음을 깨닫고 신의 사자로 성장하는 모습은 관객들에게 뜨거운 드라마를 선사한고 있음이 입소문을 통해 증명되고 있다. 특히, 부마자에게 맞서는 ‘용후’와 ‘안신부’의 특별환 활약 속 예상치 못한 위트와 유머는 세대를 뛰어넘는 역대급 브로맨스로 폭발적 호평을 얻고 있다.

“미치게 강렬하다! 올 여름 휩쓸 한국 오컬트 영화” (조이뉴스 24 박진영 기자), “강렬한 엑소시즘과 뜨거운 액션 히어로의 파워풀한 시너지”(마이데일리 곽명동 기자), “오컬트, 액션, 유머의 색다른 조합” (스포츠 월드 윤기백 기자), “여름과 어울리는 오싹함과 화려한 액션, 볼거리까지 풍부하다”(맥스무비 유현지 기자) 등 매체들의 뜨거운 호평 세례까지 받은 <사자>는 올 여름 극장가를 사로잡을 강력한 볼거리와 으스스한 공포와 시원한 액션이 한데 어우러지며 '여름영화'의 재미를 배가시킬 것으로 보인다.

강력한 악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신선한 이야기와 새로운 소재, 차별화된 액션과 볼거리에 매력적인 배우들의 조합으로 전세대 관객들의 폭발적 지지를 받으며 2019년 여름 흥행작으로 떠오른 <사자>는 라는 영문 제목으로 8월 16일인 금요일에 뉴욕, 엘에이, 시카고, 시애틀, 토론토, 뱅쿠버를 포함 북미 주요 20여개 도시에서 일제히 개봉한다. 8월 16일 북미 개봉을 앞두고 <사자>의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
facebook.com/HitKMovie 및 북미 주요 한인 미디어를 통해 주연 배우들이 북미 개봉 감사 메세지를 전해왔으며,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서는 <사자> 평일 2인용 무료 티켓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또한, 온라인 예매가 시작되는 8월 13일부터는 공식 페이스북과 공식 인스타그램 instagram.com/HitKMovie 을 통해 실관람객 인증 이벤트로 주연 배우들의 친필 싸인이 든 <사자> 포스터를 추첨을 통해 5명에게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상영관 정보 및 티켓 예매는 공식 홈페이지인 DivineFuryFilm.com에서, 이벤트 및 자세한 영화 정보 소식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인 facebook.com/HitKmovi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개봉관 정보]

[LA] CGV Cinemas LA
[BP] CGV Buena Park 8
[FT] AMC Dine in Fullerton 20
[SD] AMC Fashion Valley 18
[LV] REGAL Village Square Stadium 18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Video New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