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4.0°

2019.09.21(Sat)

홍콩인 43.5%, 홍콩 정부 신뢰도에 '0점'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8/18 08:10

中 중앙정부 신뢰도보다 더 낮아…13.5% "인민해방군 출동 가능성"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에 반대하는 홍콩 시위가 장기화하는 가운데 홍콩인 10명 중 4명 이상이 홍콩 정부에 대한 신뢰도에 '0점'을 부여한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18일 홍콩 명보(明報)에 따르면 이 매체가 최근 홍콩 중문대학 여론조사센터에 의뢰해 시민 842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의 홍콩 정부에 대한 신뢰도는 2.77점을 기록했다.

이는 완전 신임을 10점, 완전 불신임을 0점으로 잡은 것으로, 지난 6월 조사 때 3.61점보다 더 낮아졌다.

특히 43.5%의 응답자는 홍콩 정부에 대해 완전 불신임인 '0점'을 줬다.

이번 조사에서 홍콩 정부에 대한 신뢰도는 중국 중앙정부에 대한 신뢰도보다 더 낮았으며, 이는 처음 있는 일이라고 명보는 밝혔다.

중국 중앙정부에 대한 신뢰도는 6월 3.48점에서 8월 2.96점으로 하락했다. 응답자의 40.3%는 중앙정부에 대해서도 완전 불신임인 0점을 줬다.

송환법 반대 시위의 결말에 대해서는 37.5%의 응답자가 '홍콩 정부의 강력한 진압으로 시위가 지속하지 못할 것'이라고 답했다.

22%의 응답자는 '시위가 점차 스스로 소멸할 것'이라고 봤으며, 17%는 '홍콩 정부가 양보해 시위가 멈출 것'이라고 봤다.

중국 중앙정부가 인민해방군을 동원해 시위를 중단시킬 것이라는 응답자는 13.5%를 차지했다.

ssahn@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안승섭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