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12.07(Sat)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구경하세요"

박다윤 기자 park.dayun@koreadailyny.com
박다윤 기자 park.dayun@koreadailyn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9/09/05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9/09/04 18:00

재미대한체육회 참관인단 모집나서
10월 4~10일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
건강검진·남도여행 등 옵션도 제공

오는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 체육대회 홍보 및 재미 동포 참관인단 모집을 위해 재미대한체육회 이규성 회장(왼쪽)과 뉴욕대한체육회 김일태 회장이 4일 뉴욕중앙일보를 방문했다.

오는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 체육대회 홍보 및 재미 동포 참관인단 모집을 위해 재미대한체육회 이규성 회장(왼쪽)과 뉴욕대한체육회 김일태 회장이 4일 뉴욕중앙일보를 방문했다.

재미대한체육회가 오는 10월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의 재미동포 참관인단을 모집 중이다.

4일 재미대한체육회 이규성 회장과 뉴욕대한체육회 김일태 회장은 뉴욕중앙일보를 방문해 오는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를 소개했다.

전국체전에는 미국.독일.캐나다.일본 등 전세계 19개 국가에서 온 동포 선수와 임원단도 참가한다. 미국 선수단 규모는 선수와 임원을 포함해 약 150명이며, 참관인은 약 150명을 예상하고 있다. 단장은 정주현 미주상공인총연합회 회장(JUST USA 회장)으로 현재까지 참관인은 80여 명이 모집된 상태다.

이번 전국체전은 100회를 맞아 특별히 서울시의 지원을 받는다. 이 회장은 "지난 30여 년간 전국체전이 서울 외 지역에서 열렸지만 올해는 특별히 서울시의 지원을 받아 서울 지역에서 행사가 개최되며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고 전했다.

전국체전에 참가하는 참관인들에게는 ▶개·폐회식 참가 ▶미주동포 선수단 유니폼 제공 ▶베스트웨스턴 프리미어 서울가든 호텔 8박 숙박 ▶KBS 가요무대 방청 ▶서울시 관광지 무료 방문 패스 등의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건강복지가 필요한 동포를 위해서는 H+양지병원 부속 국제병원과 협력해 1인당 350달러(패키지와 상관 없이)에 기본검진과 위내시경 검사, 대장 내시경 검사가 제공된다.

또, 담양·염광·목포·진도·여수 등 2박3일간 남도여행이 1인당 350달러에 제공되며, ▶진도대교 ▶한려해상 오동도 국립공원 ▶순천만 국가정원 등 관광지도 방문할 수 있다.

이 회장은 "전국체전이 100회를 맞은 만큼 체육인들의 역사가 길고 의미가 깊다"며 "특별히 서울시에서도 해외동포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또 김 회장은 "뉴욕대한체육회 회원만 2만 명에 달하는 만큼 체육에 대한 동포사회의 관심이 높다"며 "뉴욕 동포들도 많은 참여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자세한 내용 및 비용 문의와 참관인 신청은 e메일(taeyangtravel@gmail.com) 혹은 전화(213-252-9700)로 하면 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