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6.02(Tue)

한인학생들의 꿈과 도전, 킴보가 함께합니다

이희주
이희주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발행 2019/09/04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9/09/04 21:25

2019 SF킴보장학금 수여식
15명에 총 3만달러 전달

2019킴보장학생에 선발된 학생들이 장학금 수여식 후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2019킴보장학생에 선발된 학생들이 장학금 수여식 후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킴보장학재단의 후원으로 미주 중앙일보가 주관하는 미주지역 최대장학사업인 제32회 2019 킴보장학금 SF지역 수여식이 지난 달 31일 본보 문화홀에서 열렸다.

여느 해 보다 더 깐깐한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선정된 15명에게 총 3만달러의 장학금이 전달됐다.

수상소감을 발표한 신민재군은 “ UC버클리대학에서 경제학과 통계학을 복수전공하고 있는 제가 킴보장학생으로 선정 돼 우선 학비걱정을 한시름 덜게 돼 너무 기쁘다”며 “이번 장학금신청에 응모한 것도 주어진 환경에 소극적으로 대응하기보다는 보다 나은 환경을 스스로 적극 개척하려는 의지가 결국 통한 듯하다. 제대로 된 멘토를 만나기 힘들만큼 정신없이 공부만 해왔던 지난 시간을 되돌아 보며 사회에 진출해 나눔과 봉사의 기쁨을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규 SF중앙일보 발행인은 수여식에 참석한 학생들과 함께 온 가족들에게 샌프란시스코에서 처음 시작된 킴보장학재단 설립자인 고 김건용 장로의 도미 후 젊은 학생시절 어렵게 공부해야 했던 아픔과 장학재단이 만들어지게 된 과정을 간략히 소개했다. 아울러 “오늘 장학금을 받는 학생들도 킴보장학금의 의미를 가슴속에 담고 사회에 나가 리더로 성장해 나가면서 어려운 이웃에 나눔과 기쁨으로 봉사할 수 있는 인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SF킴보장학금수여식 행사에 스케쥴이 여의치 못해 참석치 못한 킴보장학재단 설립자인 고 김건용 장로의 외아들이기도 한 스티븐 김도 본보를 통해 “선정된 장학금수여자들에게 축하를 전하며 각자의 열정적인 미래의 노력에 하느님의 은총이 함께 하길 바란다고 전해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