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3.0°

2019.10.22(Tue)

국가경쟁력 15→13위, 기업 활력은 22→25위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0/09 08:09

세계경제포럼(WEF)이 매긴 올해 국가경쟁력 순위에서 한국이 141개국 중 13위를 기록했다. 2017년 17위, 지난해 15위로 순위는 2년 연속 두 계단씩 올랐다.

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한국은 12개 평가부문 가운데 ‘거시경제 안정성’과 ‘정보통신기술(ICT) 보급’에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고용 및 해고 유연성, 노사협력 등 ‘노동시장’(48위→51위) ▶혁신기업 성장, 오너리스크에 대한 태도 등 ‘기업활력’(22→25위)은 순위가 떨어졌다. WEF는 한국에 대해 “ICT 부문을 이끄는 글로벌 리더”라면서도 “도전하는 기업가정신 고양과 국내 경쟁 촉진, 노동시장 이중구조·경직성 개선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올해 WEF 조사에선 싱가포르가 1위에 올랐고, 이어 미국·홍콩·네덜란드·스위스·일본·독일·스웨덴 순이었다.

세종=손해용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