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2.0°

2019.11.21(Thu)

하빕, ‘사촌 형’샤밀과 훈련 소식SNS게시…권아솔 견제?

[OSEN] 기사입력 2019/10/15 17:00

[OSEN=이인환 기자] 하빕 누르마고메도프(31)가 사촌 형인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B)의 훈련 소식을 전했다.

ROAD FC (로드FC)는 11월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6을 개최한다. 메인 이벤트로 권아솔(33, FREE)과 샤밀 자브로프가 대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경기를 위해 샤밀 자브로프는 매일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SNS에 훈련 소식을 꾸준히 업로드하며 팬들에게 알리고 있다.

샤밀 자브로프의 훈련은 하빕 누르마고메도프가 적극적으로 돕고 있다. SNS를 통해 팬들에게 꾸준히 소식이 전해져 왔다. 지난 15일에도 하빕 누르마고메도프가 자신의 SNS에 샤밀 자브로프와 함께 한 훈련 사진을 업로드했다.

하빕 누르마고메도프는 게시물에 “어제 샤밀이 내게 전화를 걸어 오늘 밤에 내가 필요하다고 했다. (훈련을 하며) 불꽃이 튀었다. 11월 9일 한국에서 벌어질 전투를 준비하고 있다”고 글을 썼다.

SNS에 게시글을 올리며 하빕 누르마고메도프는 ROAD FC 공식 계정을 태그했다. ROAD FC 오피셜은 물론 팬들까지 모두 보기를 원한다는 의미다.

그동안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샤밀 자브로프는 권아솔에게 많은 도발을 받으며 기분이 상해있다. 하빕 누르마고메도프는 인터뷰 도중 권아솔에 대한 코멘트를 했다가 직접 영상을 삭제했다.

샤밀 자브로프는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전 계체량에서 권아솔을 밀치기도 했다. 

또한 “오랫동안 참아왔다고 생각한다. 이제는 예전처럼 많이 참을 생각이 없다. 권아솔만큼은 아니겠지만 내 방식대로 적극적으로 어필할 생각이다.”라며 권아솔에 대한 가시 돋은 말을 전하기도 했다.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샤밀 자브로프가 이번 경기에 많은 신경을 쓰면서 팬들이 더욱 관심을 가지고 있다. 권아솔도 꾸준히 샤밀 자브로프와 하빕 누르마고메도프를 언급,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상태.

과연 11월 9일 샤밀 자브로프와 권아솔의 대결이 어떻게 펼쳐질까. 두 파이터의 경기는 이제 24일 남았다.

/mcadoo@osen.co.kr

[사진] 로드 제공.

이인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