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4.0°

2019.12.07(Sat)

빅톤, 생애 첫 '더쇼' 1위.."한승우 형 보고있죠?" 눈물 펑펑 [종합]

[OSEN] 기사입력 2019/11/12 02:22

[OSEN=박소영 기자] 보이그룹 빅톤이 생애 처음으로 ‘더쇼’ 1위 트로피를 차지했다. 

빅톤은 12일 오후 6시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MTV ‘더쇼’에서 신곡 '그리운 밤'으로 11월 둘째 주 1위를 차지했다. ‘기억되고 싶어’의 BDC, ‘9와 4분의 3 승강장에서 너를 기다려’의 투모로우바이투게더를 누르고 생애 첫 1위에 올랐다. 

멤버들은 "회사 대표님 부사장님 너무너무 감사하다. 1위 할 줄 몰랐다. 밤새 일하며 힘들어하는 플레이엠 식구들 너무너무 감사하다. 앨리스 너무 감사하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빅톤 되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특히 "그리고 승우 형 보고 있었으면 좋겠다. 승우 형 우리 1위했어요"라고 외치며 눈물을 펑펑 쏟아 눈길을 끌었다. 

한승우는 있지만 최병찬과 빅톤은 여전히 건재했다. ‘프로듀스x101’을 딛고 다시 한번 비상을 꿈꾸는 빅톤은 눈과 귀를 만족시키는 환상 라이브 퍼포먼스로 현장 팬들은 물론 안방 시청자들까지 매료시켰다. 

김시훈, 홍성준, 윤정환으로 구성된 브랜뉴뮤직의 새 아이돌 유닛 BDC 역시 아쉽게 1위 트로피를 놓쳤지만 단박에 음악 팬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제목 그대로 제대로 기억된 그들이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달 21일 첫 정규 앨범 ‘꿈의 장: MAGIC’을 발매해 컴백 8일 만에 ‘더쇼’ 1위를 거머쥐는 등 막강한 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이들 외에 ‘더쇼’에는 동키즈, 희나피아, 아르곤, 원리원오브, 1TEAM, 원더나인, A.C.E,  아리아즈, 위인더존, 아이반(AIVAN), 청공소년, 트레봉봉, 하이솔 등이 나와 풍성한 무대를 선사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더쇼

박소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