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19.12.10(Tue)

이영애→유재명 '나를 찾아줘', 생생한 비하인드 제작기 영상 첫 공개

[OSEN] 기사입력 2019/11/14 15:53

[OSEN=하수정 기자] 이영애의 14년 만의 스크린 복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나를 찾아줘'가 배우와 제작진의 남다른 노력을 생생하게 담은 제작기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 제작 ㈜26컴퍼니, 제공 워너브러더스 픽쳐스, 배급 워너브러더스 코리아㈜)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다. 

이번에 공개된 제작기 영상은 배우들의 혼신을 다한 열연부터 모든 분야에서 완벽을 기한 제작진의 노력까지 고스란히 담아내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반드시 찾아내야 할 소중한 것에 대한 이야기다”라며 연출 의도를 밝힌 김승우 감독은 오랜 준비 과정을 거쳐 완성된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긴장감 넘치는 전개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14년 만에 아이를 잃어버린 정연 역으로 스크린에 복귀한 이영애는 “아이를 잃어버린 부모의 복합적인 감정들을 가지면서 현실을 살아가야 하는 인물이다”고 전해 아이를 잃어버린 부모의 슬픔부터 진실을 찾으려는 강인함까지 폭넓은 연기력으로 완성한 캐릭터에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에 이모개 촬영감독은 “진흙탕이든 물속이든 힘든 가운데에서도 온몸을 내던졌다”며 극찬을 이어가 온몸을 내던진 이영애의 강렬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뿐만 아니라 영화를 위한 제작진의 남다른 노력 또한 눈길을 끈다. 김승우 감독이 “모든 스태프들이 한 지점을 보고 있었고 굉장히 뜨겁고도 차가운 순간이었다”고 전한대로 치열한 촬영 현장의 모습은 각 분야 최고의 제작진이 심혈을 기울여 완성한 '나를 찾아줘'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킨다. 

더불어 이영애와 유재명, 박해준이 함께한 연기 시너지 또한 영화에서 놓칠 수 없는 관람 포인트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정연을 경계하는 인물 홍경장 역 유재명에 대해 송종희 분장감독은 “열정적인 모습 속에 숨겨진 고요함에 많은 에너지를 느꼈다”며 유재명이 선보일 새로운 연기 변신에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또한 아이를 찾아 헤매온 명국 역 박해준에 대해 김승우 감독은 “정말 놀라운 배우다. 항상 현장에 진짜가 돼서 나타났다”고 감탄을 전했으며, 이에 이영애는 “오고 가는 연기의 호흡들 속에서 기대 이상의 시너지를 많이 느꼈다”며 실력파 배우들이 완성할 역대급 연기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이렇듯 배우들의 열연과 제작진의 뜨거운 열정을 생생하게 담은 제작기 영상을 공개한 '나를 찾아줘'는 가장 강렬한 스릴러로 11월 극장가를 완벽하게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는 27일 개봉한다. 

/ hsjssu@osen.co.kr

[사진] '나를 찾아줘' 제작기 영상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