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12.11(Wed)

원어스, 뉴욕→LA까지 데뷔 첫 미주 투어 성료..'글로벌 대세' 도약

[OSEN] 기사입력 2019/11/17 16:42

[OSEN=지민경 기자] 보이그룹 원어스(ONEUS)가 데뷔 첫 미주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원어스는 지난 1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엔젤러스에서 '2019 ONEUS 'FLY WITH US' TOUR IN USA'를 개최하고, 현지 팬들과 만났다.

이날 'Intro : Time'으로 강렬한 오프닝을 연 원어스는 데뷔곡 'Valkyrie'로 공연장 분위기를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어 원어스는 'EYE CONTACT', '윙윙윙윙', 'English Girl', '삐뚤빼뚤' 무대를 통해 청량하고 잔망스러운 모습을 선보이며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또한, 원어스는 Justin Timberlake의 'Murder', Nao의 'Bad Blood'에 맞춰 섹시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뿐만 아니라 최근 발표한 세 번째 미니앨범 'FLY WITH US'의 타이틀곡 '가자(LIT)'로 한국의 흥과 멋을 담은 무대를 꾸민 데 이어 '백야', '붉은 실' 무대를 꾸미며 '무대 천재'다운 면모를 발휘했다.

이후 '태양이 떨어진다' 리믹스 버전을 끝으로 공연을 마무리한 원어스는 팬들의 요청에 '개와 늑대의 시간'과 'Last Song' 앙코르 무대를 선보이며 공연의 대미를 장식했다.

이처럼 원어스는 지난 3일 뉴욕을 시작으로 시카고, 애틀랜타, 댈러스, 미니애폴리스, 로스앤젤레스 등 미주 6개 도시 투어를 성공적으로 끝내며 '글로벌 대세'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더욱이 이번 미주 투어는 현지 팬들의 요청으로 성사된 것으로, 미국 내에서 높아져가는 원어스의 인기를 입증하는 대목이기도 하다.

데뷔 후 첫 미주 투어를 성료한 원어스는 "첫 미주 투어인데도, 많이 반겨주고 환영해줘 너무 감사하다. 이번 투어를 통해 꿈 같은 좋은 추억을 만들었고, 우리가 더 많은 에너지를 얻었다. 앞으로 좋은 음악 멋진 퍼포먼스로 보답해드리는 원어스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항상 평생 사랑한다"고 밝혔다.

올해 1월 데뷔한 원어스는 국내에 이어 미국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으며 착실한 성장사를 쓰고 있는 만큼, 차세대를 대표할 글로벌 대세로서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mk3244@osen.co.kr

[사진] RBW

지민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