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2.0°

2019.12.12(Thu)

‘K팝 영화’ 할리우드 최초 제작

[LA중앙일보] 발행 2019/11/21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9/11/20 21:34

오디션 성장기 ‘서울 걸스’
호주배우 윌슨이 시나리오

한국 K팝을 주요 소재로 한 영화가 할리우드 최초로 제작된다.

빌보드지에 따르면, 유명 영화 제작 및 배급사 라이언스게이트가 할리우드 최초로 K팝 코미디 영화를 제작한다고 발표했다. 라이언스게이트가 준비 중인 영화는 ‘서울 걸스(Seoul Girls)’로, 현재 판권 계약을 완료한 상태다. 호주 배우 레벨 윌슨이 직접 시나리오를 썼으며 한국계 작가 김영일씨가 감수를 맡았다. 윌슨은 ‘내 여자친구의 결혼식’, ‘피치 퍼펙트’ 시리즈 등으로 한인들에게도 잘 알려져있는 배우이며 제작자 및 연기자로서도 제작에 참여할 예정이다.

서울 걸스는 한인 여고생과 그녀의 친구들이 한국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공개 오디션 프로그램에 참가하면서 겪는 이야기를 다룬다. 영국 걸그룹 출신 멤버의 도움으로 K팝 걸그룹을 꿈꾸는 서울 걸스 멤버들이 큰 무대에 올라 꿈을 펼치는 성장 스토리에 가깝다.

한편 할리우드 상업 영화 중 이처럼 K팝을 메인 소재로 다룬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라이언스게이트는 영화 ‘라라랜드’를 제작해 전 세계적으로 인기몰이를 한 경력을 가지고 있으며, 메러디스 윅과 스캇 오브라이언 등이 연출을 맡는다. 또한 영화 속 ‘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K팝 보이밴드’ 문구가 등장하는데, 이것이 방탄소년단을 연상케 한다는 분석에 향후 제작 방향성에 대한 기대가 모이고 있다.

영화가 언제 출시될 예정인지 등의 향후 일정은 아직 공식 발표되지 않은 상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