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19.12.12(Thu)

다비치 강민경, "5만원 주니까 바로 진입" 음원 사재기 저격 농담 [★SHOT!]

[OSEN] 기사입력 2019/12/03 16:11

[OSEN=하수정 기자] 강민경이 음원차트 사재기 논란을 언급하면서 농담을 던졌다. 

강민경은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다비치 관계자들이 모여있는 단톡방 화면을 캡처해 올렸다.

해당 캡처 이미지에는 "왜 (신곡) 진입 7위야, 우리 11년 만에 처음 아냐?"라고 놀랐고, 이해리가 "뭐야, 소름돋게 무서워"라고 덧붙였다. 이에 강민경은 "내가 좀 샀어 캬캬캬"라며 웃었다.

이해리가 "와 너 돈 잘 벌더니, 여기 올인함? 역시 내동생 든든하다"라고 하자, 강민경은 "오만원 정도 주니까 바로 진입에서 보여주네. 쿨거래"라며 농담을 던졌다.

이는 다비치 멤버 이해리, 강민경이 최근 음원 차트에서 크게 논란이 되고 있는 사재기를 두고 농담을 주고 받는 모습이다. 

이후 실제로 다비치의 신곡 '나의 오랜 연인에게'는 큰 호평과 함께 대중의 귀를 사로잡으며 멜론 실시간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이에 강민경은 "♥진짜루?"라며 감격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강민경 SNS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