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1.21(Tue)

시월드 불꽂놀이 대신 '드론 조명 쇼'

클레이 송 기자
클레이 송 기자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9/12/07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9/12/06 21:36

40억개 색상조합 보일터
내년 2월 시험 비행 치른다

샌디에이고 시월드가 매년 여름, 밤 하늘에 쏘아 올리는 ‘불꽃놀이 쇼’를 ‘드론 야간조명 쇼’로 탈바꿈 시킬 계획이다.

시월드 측에서는 지난 해부터 드론을 이용한 새로운 조명 쇼를 기획해 왔는데 내부적으로 점검을 마치고 드론에 대한 공중비행 등 시험운행을 내년 2월에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만약 이 시험운행이 성공적으로 치러지면 샌디에이고 지역에서는 최초의 드론 조명쇼가 정기적인 야간 관광의 서곡이 될 전망이다.

지난 달 캘리포니아 해안위원회(Coastal Commission )는 시월드가 2020년 2월 4일부터 18일까지 15일 동안 GPS 기술을 이용한 드론의 시험 운행을 개최할 수 있도록 허가했다.

시월드 측에서 이 기간 동안 대당 12온스인 500대의 드론을 400피트 상공에서 시험비행을 하게된다. 이 드론은 모두 인텔사 제품으로 프로펠러가 4개인 쿼드콥터 드론으로 유연한 플라스틱과 프레임으로 만들어져 안전하게 설계되었으며 각각 내장형 LED 조명을 갖추고 있어 40억개 이상의 색상 조합을 만들 수 있다.

업계에서는 드론 야간 조명 쇼가 정기적으로 실시되면 시월드의 불꽃놀이쇼로 인해 발생하는 대기 오염과 수질 오염 등의 환경 문제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