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20.01.20(Mon)

美 언론의 찬사, "손흥민 골, 역사책에 넣을 순간+푸스카스상 후보"

[OSEN] 기사입력 2019/12/08 00:03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균재 기자] “역사책에 넣을 순간, 푸스카스상 후보."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와 경기서 손흥민의 맹활약에 힘입어 5-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전반 5분 만에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한 뒤 4분 뒤 루카스 모우라의 추가골 기점이 되는 측면 돌파를 선보였다. 전반 32분엔 단독 드리블에 이은 완벽한 슈팅으로 리그 5호골이자 시즌 10호골을 터뜨렸다.

이날 경기의 하이라이트는 손흥민의 돌파에 이은 골이었다. 손흥민은 전반 32분 토트넘 진영서 공을 잡은 뒤 상대 진영까지 약 73m를 질주했다. 손흥민의 드리블을 막기 위해 무려 7명의 번리 선수들이 달려들었지만 방해가 되지 않았다.

손흥민의 원더골에 미국 언론도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CBS 스포츠는 "손흥민이 90야드(약 82m)를 질주하며 믿을 수 없는 골을 터뜨렸다"며 “스포츠 역사책에 넣을 만한 순간”이라고 극찬을 보냈다.

한 해 최고의 골을 넣은 선수에게 주어지는 푸스카스상도 언급됐다. 매체는 “손흥민이 믿기 어려운 터치와 속도로 90야드를 달려 완벽한 클래스의 골을 넣었다”며 “내년 푸스카스상을 놓고 경쟁하게 될 것”이라고 엄지를 치켜세웠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균재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