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1.21(Tue)

[이슈 컷] '자기가 사랑하는 일을 하세요' 11세 꼬마 미용사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12/08 14:01



[https://youtu.be/rqWMLSJT6eo]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김지원 작가 황경선 인턴기자 = 캘리그라피와 네온 조명으로 장식된 벽, 색색깔의 가발, 잘 정리된 미용용품들…

이 미용실의 주인은 11살 소년이다

미국 미시간주에 사는 빈스 바이스하우스

이 초등학생은 자신을 '헤어 스타일리스트'라고 당당하게 소개한다

바이스하우스는 유튜브에서 게임이나 애니메이션이 아니라 '미용' 동영상을 본다

학교에 가기 전에 미용 기술을 공부하는 것

두어 살이 되었을 때부터 누나의 인형 머리카락을 가지고 놀았다는 바이스하우스

땋은 머리를 한 어머니를 보고 스스로 머리 땋는 방법을 깨우치기도 했다고

채 다섯 살이 되기도 전, 바이스하우스는 할머니의 머리카락을 잘라주며 미용사의 꿈을 키우기 시작했다

"머리카락의 질감과 그것으로 너무나 많은 것을 할 수 있다는 게 좋았어요"

아이의 부모는 아들의 재능과 꿈을 그냥 지나치지 않았다

2017년 아홉 살 생일날

소년은 집 지하실을 개조해 만든 미용실을 선물로 받았다

자신만의 미용실을 보고 눈물을 터뜨렸다는 바이스하우스

"그걸 보고는 소리를 질렀죠. 너무 행복했어요"

'빈센트 찰스 살롱'

바이스하우스의 미용실은 이제 번듯한 홈페이지까지 갖추고 예약제로 운영 중

가족, 친구들, 이웃들의 머리카락을 잘라주고 염색을 해 주기도 하는 바이스하우스

머리를 단장하는 비용은 무료다

연예인 등 유명인들의 전담 헤어 스타일리스트가 되고 싶다는 바이스하우스

더 큰 꿈을 향해 헤어 전문가를 찾아다니며 기술을 배우고 있다

"자기가 사랑하는 일을 하세요"

꿈을 좇는 사람들에게 조언하는 꼬마 미용사

이 당찬 소년에게 많은 사람이 응원을 보내고 있다 buff27@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https://youtu.be/rqWMLSJT6eo



송광호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