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1.28(Tue)

'슬어생' AOA 찬미 "아이돌이라서 노후 걱정, 한 달 용돈 50만 원" [Oh!쎈 컷]

[OSEN] 기사입력 2019/12/08 18:48

[OSEN=심언경 기자] 그룹 AOA 찬미가 '슬어생'을 찾아, 경제 관련 고민을 털어놓는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이하 '슬어생')에 AOA 찬미가 게스트로 출격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찬미는 “제가 ‘아이돌’이다 보니 노후가 걱정이에요. 노후 자금 어떻게 준비해야 하죠?”라고 토로했다. 지난 2012년 17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데뷔한 찬미는 24살인 현재 프리랜서로서의 삶을 겪어보니 이런 고민을 자연스럽게 갖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찬미는 불안정한 노후를 대비하기 위해 은행을 방문하여 자산관리사의 상담을 받았다. 어린 나이에 노후관리를 시작하려는 찬미를 보고 자산관리사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하지만 찬미는 상담을 받던 중 은퇴 시기를 고려했을 때 노후자금으로 월 187만 원을 30년 동안 꼬박 저축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고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또 한 달 용돈 50만원으로 생활하는 찬미의 모습에 치타는 ‘짠미’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무대 위 화려한 모습 뒤 그의 검소한 소비 습관은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찬미의 친언니도 최초 공개된다. 축복받은 유전자를 물려받은 두 자매는 함께 소고기 먹방을 펼치며 현재 17살인 친동생의 등록금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찬미의 어른스러운 모습에 MC들은 또 한 번 놀랐다는 후문이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notglasses@osen.co.kr

[사진] KBS 2TV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