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4.0°

2020.02.25(Tue)

성시경X아이유니까 믿고 듣는 겨울 러브송 '첫 겨울이니까' [퇴근길 신곡]

[OSEN] 기사입력 2019/12/09 02:09

[OSEN=심언경 기자] 성시경이 아이유와 함께 '겨울 연금'을 노리는 러브송으로 돌아왔다. 

성시경과 아이유는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첫 겨울이니까'를 발표했다. 

성시경은 지난해 5월 '영원히' 이후 약 1년 7개월에 돌아왔다. 믿고 듣는 발라드 가수 성시경의 귀환은 당연히 리스너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또 성시경이 아이유와 9년 만에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됐다는 점도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지난 2010년 '그대네요'를 통해 감미롭고 달달한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바 있다.

'첫 겨울이니까'는 서로 바라보는 것만으로 온통 축복인 연인들이 맞이하는 첫 겨울의 소중한 기억을 담아낸 러브송이다. 

"사랑해 있잖아 널 보면/ 나의 맘에 눈처럼/ 가득히 날리고/ 영원토록 녹지 않아/ 우리의 겨울이 (우리 사랑이)/하얗게 쌓여가 크리스마스/ 사랑만 가득히"

겨울의 대표적인 이미지들을 활용해, 연인의 순수한 사랑을 그리는 노랫말은 따뜻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가사 속 눈과 사랑처럼 쌓이는 두 사람의 화음은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한다.

이름만 봐도 절로 플레이 버튼을 누르게 되는 두 사람의 재회라니, 겨울 노래를 손꼽아 기다리던 리스너들에게 최고의 선물이 될 전망이다.

성시경과 아이유의 두 번째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는 9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성시경은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성시경 '노래' 앵콜 콘서트’를 개최한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에스케이재원㈜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