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0.0°

2020.09.27(Sun)

수전 최 수상작, TV드라마로…지난달 전미도서상 선정

[LA중앙일보] 발행 2019/12/14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9/12/13 20:22

'필름네이션'이 제작키로

미국 최고 권위 문학상 수상작인 한인 수전 최(사진) 작가의 ‘트러스트 엑서사이즈(Trust Exercise)’가 드라마로 방영될 예정이다.

12일 연예매체 ‘데드라인(Deadline)’에 따르면 영화제작사 ‘필름네이션(FilmNation Entertainment)’은 수전 최 작가의 소설 ‘트러스트 엑서사이즈’를 TV드라마 제작에 나선다고 밝혔다.

필름네이션 영화감독이자 전무이사인 스테파니 버크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 책을 읽은지 단 몇분만에 최 작가의 대담하고 창의적인 사고와 정교한 글솜씨에 매료됐다”고 극찬하면서 “이 책은 스토리텔링을 통해 우리가 어떻게 과거 트라우마를 받아들이는지 탐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미 대표 문학상으로 알려진 ‘전미도서상(National book Awards)’ 소설부문 영예를 안으며 한인 문단의 힘을 보여준 책 트러스트 엑서사이즈는 1980년대 예술 학교를 배경으로 치열하게 경쟁하는 분위기 속 10대 학생 커플 새라, 데이비드의 시각을 통해 사회의 부조리함을 파고든다.

최 작가는 1969년 한국계 아버지와 유대계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텍사스에서 성장한 그녀는 예일대학교(문학), 코넬대학교(문예창작)를 졸업한 뒤 지난 1999년 ‘더 포린 스튜던트(The Foreign Student)’로 문단에 데뷔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