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2.28(Fri)

자동차 문에 100달러 지폐가 달려 있다면!

표영태 기자
표영태 기자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1/20 09:38

버나비RCMP, 매춘조직 장난으로 의심

로히드몰 주변 주차장 의심 사진 올라와

SNS에 올라온 로히드몰 인근 주차장에 차에 케이블타이가 묶여 있는 사진

SNS에 올라온 로히드몰 인근 주차장에 차에 케이블타이가 묶여 있는 사진

버나비의 한 주차장에 세워진 차 손잡이에 케이블타이가 묶여진 사진이 쇼셜미디어에 공유되고 있어 범죄와 관련된 것으로 의심되고 있다.



버나비RCMP는 약성분에 오염된 지폐가 차 손잡이에 묶여 있는 사진이 쇼셜미디어에 돌고 있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으며 이에 대해 여성을 노린 범죄자의 소행으로 보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근 쇼설미디어에는 로히드몰 인근의 한 주차장이라며 자동차 문 손잡이에 케이블타이(zip-tie)로 묶여진 사진이 올라왔다.



버나비RCMP는 돈 등으로 여성들의 주의를 흐트려 놓고 강제로 여성을 차 안으로 밀어 넣으려는 수법으로 보인다는 입장이다.




수사관들이 바로 수사에 착수했지만 아직 이와 관련한 범죄 신고나 범죄 행위는 발견되지 않았다. 그런데 해당 사진과 유사한 사진이 과거 미국과 에드몬튼에서도 찍은 사진이 나돌았던 적이 있어 날조된 장난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하지만 버나비RCMP는 버나비 거주자 중에 이런 일을 겪은 시민이 있다면 바로 신고에 줄 것을 당부했다. 또 이 사진이 장난일 경우 불필요하게 시민들에게 공포감을 주고 있을 수 있고 경찰로도 수사력 낭비가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와 함께 이런 사진을 아무런 생각없이 퍼 나르지 말 것도 당부했다.



한편 버나비RCMP와 써리RCMP는 최근 국세청(CRA)을 가장한 사기 휴대폰 전화에 조심하라고 경고했다. 사기꾼들은 spoof라 불리는 앱을 통해 전화번호를 위조해 전화를 건다. 전화를 받는 사람들은 국세청 전화번호로 발신자번호가 떠 속기 쉽다. 이에 대해 연방정부의 사기방지 센터(Canadian Anti-Fraud Centre, CAFC)사이트를 방문해 다양한 최신 사기에 대해 미리 알아보고 사기 피해를 당하지 말도록 안내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