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2.19(Wed)

한인 2세, 미국 유명 기독교단체 이끈다

[LA중앙일보] 발행 2020/01/22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20/01/21 22:59

TGC 줄리어스 김 박사 선임
이사회 만장일치 대표 결정

LA 출신의 한인 2세가 백인 중심의 미국 유명 기독교 단체인 '더가스펠코얼리션(이하 TGC)'을 이끌게 됐다.

이 단체는 지난 2005년 설립된 기독교 싱크탱크로 D·A 카슨, 팀 캘러, 존 파이퍼, 케빈 드영 등 세계적인 신학자와 목회자들이 이사회에 참여하고 있다.

20일 TGC에 따르면 에스콘디도 지역 웨스트민스터신학교의 줄리어스 김(51·사진) 박사가 TGC 대표로 선임됐다. TGC 이사회는 김 박사의 대표 선임을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백인 위주의 복음주의 계열 단체에서 한인이 수장이 된 것은 미국 기독교계에서 처음있는 일이다.

김 신임 대표는 LA에서 태어났으며 12세까지 한국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다. 이후 미국으로 다시 건너와 웨스트민스터신학교, 트리니티복음주의신학교 등을 졸업했다. 현재 웨스트민스터신학교 에스콘디도 캠퍼스에서 실천신학 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