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20.04.04(Sat)

"뉴욕 아름다운교회 담임목사 청빙합니다"

[LA중앙일보] 발행 2020/02/18 종교 27면 기사입력 2020/02/17 11:05

3대 담임 목사 청빙 계획 발표
1991년 림형천 목사가 개척해

뉴욕 롱아일랜드 지역 '아름다운교회'(사진)가 담임 목회자를 청빙한다.

이 교회는 나성영락교회 담임을 역임한 림형천 목사(현 서울 잠실교회 담임)가 지난 1991년 개척, 이후 뉴욕에서 대형 교회로 성장했다.

9일 아름다운교회 청빙위원회(위원장 허우정)는 3대 담임 목사 청빙 계획을 발표했다. 청빙위원회는 후보자격으로 ▶미국장로교단(PCUSA) 소속 또는 가입이 가능한 자 ▶PCUSA가 인정하는 신학교에서 목회학 이상 학위자 ▶5년 이상 목회 경험 ▶취업에 결격 사유가 없는 자 ▶한국어와 영어로 설교 및 소통할 수 있는 자 등 5가지 조건을 내세웠다.

교회 측은 "복음과 공의를 위해 예수의 십자가 사랑을 나누고 영혼구원에 힘쓸 목자를 청빙하고자 한다"며 "흩어진 이민자들에게 영혼의 안식처가 되는 아름다운 공동체를 이끌어줄 목회자를 찾는다"고 전했다. 제출 서류로는 이력서(한국어ㆍ영어), 본인 및 가족 소개서, 신앙고백서, 목회 계획서, 목사 안수 및 학위 증명서, 추천서(2부), 6개월 내 설교 영상 등으로 청빙 마감은 내달 17일까지다. 지원 서류는 이메일(callingpastor@arumdaunchurch.org)로 보내면 된다.

한편, 아름다운교회는 2대 담임이었던 황인철 목사(현 훌러톤장로교회)가 지난 2018년 사임한 이후 2년 가까이 담임 목사직이 공석이다.

지난해 국윤권 목사를 청빙하려 했으나 최종 결정 과정에서 무산된 바 있다.

▶문의: (516) 349-5559

관련기사 금주의 종교 기사 모음-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