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20.04.04(Sat)

'터치' 측 "내일(20일) 종방연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 [전문]

[OSEN] 기사입력 2020/02/18 23:46

[OSEN=하수정 기자] 드라마 '터치'의 종방연이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됐다. 

19일 오후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 측은 "내일로 예정돼 있던 드라마 '터치' 종방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됐다"고 밝혔다.

이어 "추후 진행되는 상황은 일정 확정시 다시 연락을 드리도록 하겠다"며 "마지막 방송까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주상욱, 김보라, 이태환, 한다감 등이 출연 중이다. 

한편, 보건 당국에 따르면 이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경북대병원 등 대구 및 경북에서만 10명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로 인해 경북대병원은 이미 응급실을 폐쇄했고, 영남대병원도 응급센터를 잠정 폐쇄하기로 했다.


다음은 드라마 '터치' 측 공식입장 전문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의 홍보를 맡고 있는 와이트리컴퍼니입니다. 

내일(20일)로 예정돼 있던 드라마 ‘터치’ 종방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추후 진행되는 상황은 일정 확정시 다시 연락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바쁘신 가운데 번거롭게 해드린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22일(토) 마지막 방송까지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hsjssu@osen.co.kr

[사진] 드라마 포스터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