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8.0°

2020.04.03(Fri)

“한인들 과민하지 않았으면”

[LA중앙일보] 발행 2020/02/21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20/02/20 20:45

총영사관, 한인 여행사 초청
코로나19 관련 긴급 간담회

20일 LA총영사관에서 열린 여행업계 초청 긴급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최신 동향을 듣고 있다. [LA총영사관 제공]

20일 LA총영사관에서 열린 여행업계 초청 긴급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최신 동향을 듣고 있다. [LA총영사관 제공]

LA총영사관(총영사 김완중)은 LA문화원, 한국관광공사 LA지사와 공동으로 20일 오전 총영사관 5층 회의실에서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한인 여행업계 초청 긴급 간담회를 개최했다.

삼호관광, 아주투어, 푸른투어, 태양여행사, 인포투어 등 5개 여행사 대표와 아시아나항공 지점장 등이 참석한 이날 간담회에서는 최근 국내외 동향에 대한 설명과 함께 LA카운티 보건국, 미국 질병관리본부(CDC) 등의 대응방안이 소개됐다.

특히 오늘(21일) 개최되는 LA카운티 보건국의 코로나 관련 영사단 브리핑 등 최신 동향이 총영사관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될 것도 안내됐다.

여행사 대표들은 가주의 경우, 격리 조처된 4명 이외에 추가적인 전파나 감염없이 상대적으로 안전한 상황으로 한인들이 과민하게 반응하지 않기를 요망했다. 이어 최근 모국 방문이나 유럽, 동남아 여행자 감소 상황에서 한국 방문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생기지 않도록 조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김완중 총영사는 “질병관리본부를 중심으로 정부 차원의 긴급 대책이 마련돼 시행 중”이라며 “외교부가 재외공관을 통해 파악한 바로는 우리 국민에 대해 입국제한 등 신고된 출입국 불편사례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관광공사의 정병옥 LA지사장은 “최근 침체한 여행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 중 LA, 샌프란시스코 등 주요 도시에서방한 관광 홍보를 위한 대형 로드쇼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