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6.0°

2020.03.31(Tue)

박서준 또 선행!..측근 "대구에 1억 기부, 코로나19 이겨냈으면" [종합]

[OSEN] 기사입력 2020/02/22 01:10

[OSEN=곽영래 기자]배우 박서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박소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전국이 비상 상황인 가운데 배우 박서준이 1억 원을 기부하며 온정을 더했다. 

22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측은 “배우 박서준이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음압 병동과 이동식 음압기가 부족하다는 언론 보도를 접하고, 치료에 필요한 기기 등을 구입하는 데 보탬이 되고 싶다는 뜻과 함께 1억 원 성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2일 오후 5시 기준 대구 경북 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350명이 넘었다. 전체 확진자 중 대다수를 차지한다.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련된 환자가 매일 급증하고 있는 터라 대구에 비상불이 켜졌다. 

박서준 측은 OSEN에 “어려운 시국을 이겨내기 위해 여러 기관과 의료진들이 노력 중인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마음을 보태고 싶어했다”며 “환자 치료를 위한 음압 장치 설치 확대를 위해 써주셨으면 좋겠다는 뜻과 함께 1억 원을 기부했다”고 설명했다. 

박서준은 그동안 희귀난치병 아동을 돕기 바자회에 참석, 애장품을 기부하며 따뜻한 마음씨를 뽐냈다. 소아청소년 환자를 후원하는 등 평소에도 선행에 앞장 서며 선한 영향력을 자랑했던 바다. 

국가적 재난에도 앞장서서 선행을 펼치고 있는 그다. 지난해에는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복구와 이재민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자신의 본명으로 1억 원을 기부해 화제를 모았다. 

박서준에 앞서 이영애, 김고은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해 선행을 펼쳤다.

한편 박서준은 현재 JTBC '이태원 클라쓰'에서 박새로이 역을 맡아 안방을 장악하고 있다.  

/comet568@osen.co.kr

박소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