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4.04(Sat)

남수단 톤즈 유학생 루벤, 의사됐다

[LA중앙일보] 발행 2020/02/25 종교 30면 기사입력 2020/02/24 19:34

최근 의사국가시험 최종 합격

고(故) 이태석 신부가 아프리카 남수단 톤즈에서 한국으로 초대한 유학생 존 마옌 루벤(33·사진)이 의사국가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수단어린이장학회(이사장 장동현 신부)는 최근 보도자료를 통해 루벤의 의사국가시험 합격 소식을 전했다.

이 신부는 생전 존 마옌 루벤과 토마스 타반 아콧이 한국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초대했다. 비록 두 유학생은 한국에 와서 한 달도 안 돼 이 신부를 떠나보냈지만, 두 청년은 의사의 길을 걸어왔고, 지난해 아콧씨에 이어 올해 루벤씨가 의사국가시험에 합격해 의사의 길을 걷게 됐다.

내과의사를 지망하는 루벤은 앞으로 충분한 현장경험을 쌓은 뒤 본국으로 돌아가 의사의 길을 걷는 후배들을 양성할 계획이다. 루벤은 “쫄리 신부님의 자랑스러운 후배가 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이 신부의 유지를 잇는 수단어린이장학회는 2007년 출범 이후 현재까지 이 신부가 초청한 남수단 출신 유학생들에게 학비, 생활비 등을 지원해왔다. 수단어린이장학회는 톤즈 지역 청소년 교육과 의료 지원 활동을 비롯해 전 세계 저개발국가 아동청소년들에게 장학금·의료·학교 건축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장학회가 지원한 누적금액은 103억 원이다.

관련기사 금주의 종교 기사 모음-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