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20.05.29(Fri)

'미 CDC, 코로나19 후 정상화 복귀때 적용할 평가지침 마련'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0/04/03 12:39

CNN 보도…"환자·사망자 감소 등 3가지 기준 제시"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한 완화 조치를 끝내고 정상화 복귀를 할 때 적용할 평가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CNN 방송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이 가이드라인을 검토한 연방 고위 관리를 인용해 CDC가 주(州) 정부 등 지역사회가 정상화 복귀를 하기 전 4주에 걸쳐 평가를 받고 세 가지 기준을 충족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세 가지 기준은 ▲ 환자·사망자의 감소 ▲ 환자를 치료할 역량을 유지한 가운데 코로나19와 연관된 입원 환자의 감소 ▲ 코로나바이러스를 조사·통제할 공중보건 역량의 확보 등이다.

지역사회가 이를 입증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 권고안은 미 백악관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에 제출됐지만 백악관이 이를 승인했는지는 불투명하다. 또 언제 이런 기준들에 대한 측정이 시작될지도 알 수 없다고 CNN은 전했다.

다만 이 권고안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30일간 사회적 거리 두기 조치를 연장한다고 발표한 것과 같은 맥락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이 매체는 지적했다.

이 관리는 또 TF에 제출된 가이드라인 중에는 "14일간 신규 환자가 발생 없음", "새로운 집단 발병원을 탐지할 능력" 등도 있다고 말했다.

CDC는 이 권고안에 대한 CNN의 문의에 답변하지 않았다.

sisyphe@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성호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