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8.0°

2020.05.25(Mon)

'죠스' 리 피에로, 코로나19 합병증 사망...美 스타 6번째 비보 [Oh!llywood]

[OSEN] 기사입력 2020/04/06 04:24

[OSEN=연휘선 기자] 할리우드 원로 배우 리 피에로(Lee Fierro)가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미국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는 5일(현지시각) 리 피에로가 미국 매사추세츠 주 오하이오 소재의 한 요양 시설에서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보도했다. 향년 91세. 

앞서 앤드루 잭, 줄리 베넷, 조 디피, 마크 블럼, 아담 슐레진저 등이 코로나19 합병등으로 인해 사망한 터. 리 피에로는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한 여섯 번째 할리우드 스타로 기록됐다.

외신들에 따르면 유족들은 장례식을 간소화하기로 결정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함이다. 이에 해외 팬들 또한 SNS를 통해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리 피에로는 1975년 개봉한 영화 '죠스'(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배우다. 그는 극 중 알렉스 킨트너(제프리 부히스 분)의 어머니 킨트너 부인 역으로 출연했다. / monamie@osen.co.kr

[사진] 영화 스틸 컷.

연휘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