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9.0°

2020.06.06(Sat)

뉴욕주 '코로나19 사망' 다시 급증…'하루 최대' 731명 숨져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0/04/07 11:31

사망자 5천500명 육박…쿠오모 "입원율 증가세, 주춤해지는 신호"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진앙인 뉴욕주의 사망자 증가세가 다시 가팔라졌다고 미 언론들이 7일(현지시간) 전했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이날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하루 새 731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뉴욕주의 하루 코로나19 사망자로서는 최대 규모다.

이로써 뉴욕주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이날 오후 2시 현재 5천489명으로 늘어난 것으로 미 존스홉킨스대학은 집계했다.

미국 전체 사망자 1만1천851명의 절반에 육박하는 규모다.

지난 4일 630명까지 치솟았다가 5일 594명, 6일 599명으로 다소 주춤해진 사망자 증가세에 다시 속도가 붙은 셈이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한 입원율 증가세는 둔화하는 신호가 있다고 쿠오모 주지사는 긍정 평가했다. ju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준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