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8.0°

2020.05.29(Fri)

미 교도소서 코로나19 환자 발생에 죄수 200명 집단 난동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0/04/09 11:47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워싱턴주의 한 교도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나오자 200명에 가까운 죄수들이 난동을 부리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9일(현지시간) CNN방송이 보도했다.

[https://youtu.be/Kv2hPF1JE1g]

방송에 따르면 워싱턴주 먼로 교도소는 전날 6명의 수감자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발표했는데, 이 사실이 알려지자마자 수백명의 죄수들이 교도소 내 뜰에 모여 난동을 부리기 시작했다.

수감자들은 교도소에 불을 지르고 교도관을 인질로 잡겠다고 위협하며 일부 시설을 파괴했다.

죄수들이 코로나19 환자 발생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무엇을 요구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면회를 위해 교도소를 찾은 한 수감자의 가족은 지역 매체인 '코모 뉴스'에 "평소와 달리 교도소에서 크게 울부짖는 소리가 들려 충격을 받았다"며 "수감자들이 분노한 것 같다"고 말했다.

먼로 교도소는 난동이 일어나자 최루 스프레이와 고무탄을 쏘며 이들을 진압했다.

교도소 관계자는 "부상자가 발생하지는 않았다"며 "이제 상황은 통제되고 있다"고 말했다.

jamin74@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윤섭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