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7.0°

2020.07.11(Sat)

보다 건강한 집안생활을 위해서는 쾌변 습관이 필수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4/20 16:19

지난달 19일 개빈 뉴섬 가주 주시사는 “목숨보다 중요한 것은 없다”고 말을 하며 캘리포니아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전 지역에서 시행했다.

불필요한 외부 활동 등을 자제하며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한 캘리포니아 주민들의 노력은 벌써 한 달이 지났다. 앞으로 다음달 15일까지 가주 주민들의 활동은 제한 될 예정이지만 확진자와 사망자가 늘어날 경우엔 연장할 가능성도 남아 있다.

아무래도 외부 활동이 줄어들고 전반적인 신체의 움직임이 현격하게 감소하다보니 주위에서 변비로 고생하는 이들의 하소연이 점점 증가하고 있다. 집안에서의 생활은 외부 보다 쉽게 음식에 손이 가거나 간식거리가 평소보다 유난히 댕기기 마련이다.

규칙적인 생활과 운동 그리고 식이섬유 섭취가 부족하면 장운동이 원할하지 않아 변비가 쉽게 발생한다. 변비가 오래되면 복부내장이 증가하고 지방분해가 되지 않아 비만으로 이어질 수 있는 가능성이 있다.그나마 따분한 집안생활이지만 먹는 즐거움이라도 있으니 다행이라고 여기면 한결 삶이 행복해지는데 문제는 바로 먹는 것 만큼 버려져야 한다는 것이다. 잘 버려지기 위해서는 고른 섭취가 필요한데 그렇지 못할 경우는 할 수 없이 보조식품으로 해결을 해야 한다.

변비와 비만 그리고 내장지방 축적은 모두 연결되어 있는 조합이다. 말 못하는 고민 변비탈출은 3일만에 해결될 수 있다.

변비와 다이어트에 효과 좋은 천호식품 ‘3일의 약속 플러스’는 말그대로 3일이면 강력한 효과를 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차전자피와 알로에아보레센스 그리고 7종의 발효곡물을 함유하고 있는데 차전자피는 장을 활발하게 하고 배변활동에 도움을 주는 씨앗으로 유명하다. 알로에아보레센스는 대장 점액질을 활성화시키면서 수분량을 높여 대장이 스스로 연동운동을 할 수 있게 도와준다.

나머지 7종의 발효곡물인 현미,찹쌀,율무,보리,대두,밀,미강은 식물성 섬유로 인해 장내 운동을 원할하게 해준다.이밖에 위와 장을 위한 울금,노폐물 배출을 돕는 엉겅퀴, 몸 속 찌꺼기를 걸러내 주는 삼백초, 장내 유해균을 제거하는 어성초가 들어 있으며 유산균도 첨가돼 있다.

평소 변비로 고생하거나 식습관이 불규칙해 배에 가스가 차고 더부룩한 증상에 매우 효과적이다. 현재 핫딜은 ‘3일의 약속 플러스는’ 1개월분 30포 1박스를 60달러에 판매한다.

▶상품 구매하기


관련기사 핫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