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4.0°

2020.10.28(Wed)

동포 시인 고용하, '시사문단' 등단

임은숙 기자
임은숙 기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5/07 미주판 7면 기사입력 2020/05/06 18:32

‘시대의 실종’ 등 3편 신인상

뉴저지에 거주하는 동포 시인 고용하(사진)씨가 한국 종합 중앙문예지 월간 시사문단 신인상에 당선, 등단했다.

고 씨는 전국 엽서 시문학 공모전을 통해 그동안 적어온 작품을 시사문단에 응모했는데, ‘시대의 실종’ ‘겨울 골프 야행’ ‘초설’ 등 세 편의 시가 당선되는 영예을 안았다.

심사위원인 마경덕 시인은 심사평에서 “고용하 씨의 시 응모작을 보자면 전체가 오랜 습작의 흔적이 보인다. 습작이 가장 좋은 시 창작법이다. 첫 번째 당선작 ‘시대의 실종’ 시적 화자는 벤치에 앉아 코로나라는 전염병에 대한 근원을 신에게 묻고 세상을 친구라 하면서 무언의 친구에게 긍정의 대답을 얻고 있다”며 “말과 언어의 비유가 잘 창작된 작품”이라고 평했다.

고 씨는 1947년 제주 김녕 출신으로 고려대학교 정외과를 졸업했다. 뉴저지 한인경제인협회 회장·세계한인무역인협회(OKTA) 상임이사 및 뉴저지지 회장·부산광역시 통상자문위원· 뉴욕주립대학교 한국연구센터 사무총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무역회사 암스트롱 코퍼레이션(Amstrong Corp) 대표로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