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20.05.28(Thu)

'스테이홈' 2차 예정일, 꼭 알아야 할 것들 총정리

디지털부
디지털부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5/14 14:43

LA카운티 현재 상황, 경제활동 재개 조건 등

14일 LA카운티 보건국 바버러 페레어 국장이 기자회견을 갖고 카운티 내 현황을 밝히고 있다.

14일 LA카운티 보건국 바버러 페레어 국장이 기자회견을 갖고 카운티 내 현황을 밝히고 있다.

5월 15일로 정해졌던 '스테이홈' 행정명령이 내일 종료된다.
"집에 있는 것이 안전하다"고 규정했지만 사실상 '필수 업종'은 움직여왔고, 식당들도 배달이나 투고 메뉴를 판매해왔다. 일부 주민들과 비즈니스들은 경제활동 재개를 요구하고 있지만 보건 당국은 아직 이르다는 반응이다.
15일을 기준으로 독자들이 알아야할 내용을 정리한다.

- LA카운티 코로나19 관련 사망장 1663명 가운데 50% 이상은 다중 주거시설에서 확진 사망했다. 이들 중에 대부분은 너싱홈과 같은 의료보호 시설에 수용 중이었다.

- 14일 목요일에만 총 51명이 관내에서 사망했으며, 새로운 확진자는 925명으로 보고됐다.

- 카운티공중보건국 바버러 페레어 디렉터와 힐다 솔리스 수퍼바이저는 14일 회견에서 "코로나 바이러스의 유효기간은 없으며, 우리의 행정명령도 그대로 유지된다"며 "위생 관리에 신경쓰고 최대한 집에 머물러야 한다"고 말했다.

- 보건 당국에 따르면 사망자 중에 40%는 65세 이하였다. 젊은이들은 비교적 면역력이 강해 괜찮을 것이라는 것은 착각이라는 지적이다.

- 에릭 가세티 시장은 13일 오후 시민들에게 외출 시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써야한다며 착용 의무화 방침을 밝혔다.

- 인근 오렌지카운티에서는 14일 하루 새로운 확진 케이스가 총 229건 보고됐으며, 총 3968건으로 올랐다. 위험도 낮은 비즈니스의 재개를 금요일부터 실시할 예정이다.

- LAPD가 코로나19 발병 이후 교통량이 줄었지만 오히려 인명사고는 늘어났다고 보고했다. 특히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들의 사망사고가 늘어나 86건의 사망사고에서 총 50명이 보행자였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