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2.0°

2020.10.31(Sat)

옥타 LA, 화상회의 통해 협회 활동

[LA중앙일보] 발행 2020/05/20 경제 2면 기사입력 2020/05/19 20:21

이사회·임원회·분과위 등 열어

옥타 LA가 코로나19 사태로 활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화상회의를 통해 소속감을 키우는 등 협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옥타 LA 제공]

옥타 LA가 코로나19 사태로 활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화상회의를 통해 소속감을 키우는 등 협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옥타 LA 제공]

세계한인무역협회 LA지회(회장 최영석·이하 옥타 LA)가 화상회의를 통해 협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옥타 LA 사무국은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올해 상반기 옥타 LA 주요 행사가 대부분 취소된 상황 속에서도 협회 임원진과 이사, 회원이 화상회의를 통해 소속감과 함께 향후 활동계획 등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화상회의는 지난 3월 말 첫 회의를 시작으로 4월 3회, 5월 2회 등 거의 매주 열고 있다.

최영석 회장은 “모두 힘들고 어려운 시기이지만 그렇다고 손을 놓고 있을 수는 없어 화상회의라는 방식을 통해 안부를 묻고 미래를 설계하는 시간을 정기적으로 갖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옥타 LA는 화상회의를 이사회 모임, 각 분과위원회 모임에서 활용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마케터 팀(팀장 채영우)과 신입이사 분과위원회(위원장 앤 최)가 화상회의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교육 분과위원회(위원회 김진정)는 오는 26일 오후 5시 옥타 LA 이사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관련 기업 경영을 위한 정부 지원 프로그램 및 법률에 관한 설명회를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할 계획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