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9.0°

2020.07.06(Mon)

미 FDA국장, 연휴 인파에 '코로나19 아직 억제되지 않았다' 경고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0/05/24 15:07

야외 인파 몰리자 트윗서 코로나19 방지 행동지침 준수 촉구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최일선에 있는 연방 기구인 식품의약국(FDA) 수장이 24일(현지시간) 미국인들에게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과 함께 확산 방지를 위한 행동 지침 준수를 촉구하는 '경고'를 보냈다.

CNN방송 등 미 언론에 따르면 스티븐 한 FDA 국장은 이날 트위터 계정에 글을 올려 메모리얼 데이(현충일·25일)로 이어지는 주말 연휴를 보내는 국민을 향해 "이번 공휴일 주말에 나라가 문을 열기 시작하면서 나는 다시 모든 사람에게 코로나바이러스가 아직 억제되지 않았다는 것을 상기시킨다"고 말했다.

한 국장은 "그들 자신과 지역 사회를 보호하는 것은 모든 개인에게 달려 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손 씻기, 마스크 착용은 우리 모두를 보호한다"고 강조했다.

[https://youtu.be/B0quYSwcwPM]

CNN은 "한 국장의 '현충일 경고'는 일부 주들이 사람들에게 해변과 야외 요리 파티, 술집에 갈 수 있도록 허용하면서 다시 문을 열기 시작함에 따라 나왔다"고 전했다.

정치전문매체 더힐도 "그 의견은 코로나바이러스 발생 초기에 시행된 규제를 점차 해제함에 따라 보건 당국자들이 최근 몇 주 동안 강조해온 메시지를 반영한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미국의 모든 주가 최소한 일부라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를 완화했으며 코로나19 최대 피해 지역이었던 뉴욕주를 비롯해 코네티컷, 델라웨어와 같은 여러 주가 연휴를 앞두고 해변 개장을 허용했다고 더힐은 설명했다.

백악관의 데비 벅스 코로나19 태스크포스 조정관도 이날 ABC 및 폭스뉴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공공장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 마스크를 써야 한다면서 해변, 공원, 수영장 등에 몰린 많은 인파가 거리두기를 준수하지 않고 마스크도 쓰지 않는 데 대해 "매우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zoo@yna.co.kr

[https://youtu.be/CR6HYdPNfg4]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임주영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