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20.07.09(Thu)

LA카운티 확진·사망자 '가주 50%'…하루에 1000~1900명씩 늘어

[LA중앙일보] 발행 2020/05/30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20/05/29 22:01

자택대피 행정명령 완화 발목

LA카운티 정부가 캘리포니아주 정부에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권고기준을 갖췄다고 강조하고 있지만, 가주 전체 확진자 및 사망자 5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LA카운티 공공보건국(CDPH)에 따르면 29일 정오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1824명이 늘어 5만1562명을 기록했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보다 2290명으로 집계됐다.

<표 참조>

특히 LA카운티 지역은 가주 정부가 자택대피 행정명령 3단계 완화를 시행함에도 일일 확진자는 1000~2000명으로 계속 늘고 있다.

그 결과 LA카운티 지역은 가주 전역 확진자 10만5288명 중 5만1562명으로 49%나 차지했다. 전체 사망자도 4042명 중 2290명, 57%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LA카운티 지역은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잠잠해지지 않아 경제활동 재개 움직임도 더디다.

카운티 정부가 가주 정부에 코로나19 방역 권고기준을 충족했다고 보고했지만, 이번 주 초 가주 정부는 LA카운티가 58개 카운티 중 기준에 미달한 11개 지역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해당 11개 카운티 지역은 자택대피 행정명령 3단계 완화에서 배제됐다. 다른 지역은 이발소·미장원·식당 내 식사 등이 허용됐다.

현재 LA카운티는 3단계 완화 기준인 ▶지난 14일 동안 인구 10만 명당 코로나19 확진자 25명 이하(LA카운티 98.7명)를 달성하지 못하고 있다. 반면 ▶지난 7일 동안 코로나19 확진자 비율 8% 이하(LA카운티 6.5%)는 충족했다.

한편 지역별 코로나19 확진자는 오렌지 카운티 9523명(사망 145명), 샌디에이고 카운티 7100명(사망 260명), 가주 10만5288명(사망4042명, 전국 173만5971명(사망 10만2323명)으로 집계됐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