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9.0°

2020.10.25(Sun)

타운 푸드코트 오픈…아직은 낮에만 반짝

[LA중앙일보] 발행 2020/06/08 경제 3면 기사입력 2020/06/07 19:23

테이블도 절반만 오픈
쇼핑몰 고객 느는 효과

코리아타운 갤러리아 3층 푸드코트가 4일 다시 문을 열었다. 5일 점심시간(왼쪽)엔 손님들이 드문드문 있지만 4일 오후 6시대에는 거의 없었다.

코리아타운 갤러리아 3층 푸드코트가 4일 다시 문을 열었다. 5일 점심시간(왼쪽)엔 손님들이 드문드문 있지만 4일 오후 6시대에는 거의 없었다.

LA한인타운 내 푸드코트가 영업을 재개했다.

코리아타운 갤러리아 3층, 코리아타운플라자 1층 푸드코트는 4일 다시 문을 열고 손님들을 맞았다. 테이블은 절반만 오픈됐다. 갤러리아몰 3층 푸드코트 테이블 절반은 노란색 테이프가 붙어 있다.

아직까지는 쇼핑몰 내 업소 영업시간 등을 고려해 점심시간 전후로 손님들이 잠깐 몰리는 수준이다. 4일 오후 6시, 갤러리아 푸드코트는 두 테이블에만 손님이 있었다. 8개 업소 중 문 연 식당은 두 곳이었다.

음식은 1회용 그릇에 나왔고 대부분 업소는 플라스틱 병에 담긴 생수를 1인당 1개씩 지급하고 있다.

한 업주는 “낮에는 반짝 손님들이 많았는데, 오후에는 최근 통금시간도 있었고 서둘러 집에 가는 분위기라 푸드코트에 올라오진 않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식당 업주들도 낮에는 대부분 나와 영업을 했는데, 오후 5시 기점으로 대부분 문을 닫았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5일 정오를 기점으로 오후 1시까지 갤러리아 3층 푸드코트에는 군데군데 손님들이 식사를 했다. 식당 업주들도 두 곳 빼고는 모두 문을 열었다. 푸드코트를 찾은 티나 윤(55)씨는 “푸드코트가 많이 그리웠다”고 말했다. 그는 “쇼핑 하고 푸드코트에서 음식 먹는 소소한 즐거움을 다시 느낄 수 있어 기쁘다”고 덧붙였다.

코리아타운플라자는 푸드코트 내 식당들이 모두 영업 중이다. 코리아타운플라자의 한 관계자는 “마켓 외에는 영업시간이 오후 7시로 제한돼 아직까진 점심시간 손님들이 많이 몰리는 편”이라고 말했다. 이어 "푸드코트가 영업을 시작한 이후 쇼핑몰 내 업주들도 손님 유입이 더 많아져 좋아한다”고 설명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