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12.15(Sun)

'북 핵실험땐 대가 치를 것' 한미 대북대표 경고

[LA중앙일보] 발행 2009/05/09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09/05/08 20:09

한미 양국은 북한이 2차 핵실험을 실시하는 등 도발행위를 계속할 경우 "이에 상응하는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8일 한국에 도착한 스티븐 보즈워스 행정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최근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시사한 것과 관련 "북한이 2차 핵실험을 하기로 결정한다면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라면서 "우리는 북한이 하는 것을 통제할 수는 없지만 북한이 2차 핵실험을 하지 않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위성락 한반도 평화교섭 본부장도 "북한이 핵실험을 할 경우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며 북한이 도발적 행동을 했는데 아무 일도 없었던듯 그냥 지나갈 수 없다"고 밝혔다.

보즈워스 대표는 북한 외무성 대변인이 성명을 통해 북한을 적대시하는 미국과의 대화는 무용하다고 주장한 데 대해 "오바마 대통령도 협상과 대화를 통해 우리가 직면한 문제들을 해결하겠다고 약속해왔다"면서 "우리가 (북한에 대해) 적대정책을 갖고 있다고 해석될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북한의 주장을 반박했다.

관련기사 북한 로켓발사 이후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