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5.0°

2020.08.13(Thu)

‘레전드’ 시어러, “그린우드, 젊은 시절 날 생각나게 해…월드스타 될 것”

[OSEN] 기사입력 2020/07/06 04:46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레전드 공격수’ 앨런 시어러(50)가 차세대 스타 메이슨 그린우드(19,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극찬했다.

그린우드는 맨유의 차세대 에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그는 4일 본머스전에서 멀티골을 터트리며 맨유의 5-2 대승을 이끌었다. 그린우는 올 시즌 8골을 넣고 있다. 

시어러는 6일 ‘더선’에 게재한 칼럼에서 그린우드를 칭찬했다. 시어러는 “18세에 불과한 그린우드는 타고난 마무리 능력을 갖고 있다. 그는 좌측과 우측에서 모두 골을 넣을 수 있다. 중거리 슛도 잘 쏜다”고 칭찬했다. 

이어 시어러는 “그린우드가 슛하기 전 오른발로 공을 옮기는 것을 보면 젊었을 때 나를 생각나게 한다. 이대로 성장한다면 몇 년 안에 월드스타로 클 것이다. 맨유와 잉글랜드 대표팀은 그를 잘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 jasonseo34@osen.co.kr 

서정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