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9.22(Tue)

'아슬한 프로젝트' 아이린&슬기 "기존 '레벨업'과 달라..완전체 때보다 덜 정신없다"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7/08 22:41

[OSEN=심언경 기자] 레드벨벳 아이린, 슬기가 '레벨업'과 '아슬한 프로젝트'의 차이점을 밝혔다.

9일 레드벨벳 단독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생중계됐다. 현장에는 아이린, 슬기, 김지선 PD가 참석했다.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는 2018년부터 방영된 '레벨업 프로젝트'의 스핀오프 격이다. 시즌 3까지 방영된 '레벨업 프로젝트'는 평소 보기 힘든 레드벨벳 멤버들의 일상을 공개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는 레드벨벳 내 첫 번째 유닛으로 뭉친 아이린과 슬기의 케미를 담아낸 프로그램이다. 두 사람은 한옥집 방탈출, 힙지로 투어, 홈파티 등 다채로운 콘텐츠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다섯 명이 함께한 기존 '레벨업'과 달리,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는 어떤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된다. 이에 아이린은 "다섯 명이 있으면 왁자지껄 이런 느낌인데, 둘은 차분하다. 그런데 둘만의 정신없음이 또 있다. 오손도손한 것도 있고 좀 다를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슬기는 "('레벨업'보다는) 덜 정신없다. 성격이 다 다르니까 어디로 튈지 모른다. 어디로 튈지 조금 알아서 재미있다. 그걸 아니까 보완해주고 정리가 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왁자지껄한 분위기가 필요할 때 아쉬웠다"며 다른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내비쳤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SM C&C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