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90.0°

2020.08.14(Fri)

'북런던 더비 역전승' 무리뉴, "유로파리그 위해 싸울 수 있어 기뻐"

[OSEN] 기사입력 2020/07/12 11:25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팬들 행복하게 할 수 있고, 유로파리그 위해 싸울 수 있어서 기쁘다.”

토트넘은 13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아스날과 경기에서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0-1로 뒤지던 전반 19분 동점골로 리그 10호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부상으로 이탈한 지난 2월 이후 5개월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어 후반 36분 알더웨이럴트의 골을 어시스트하며 리그에서 10골 10도움 대기록을 달성했다.

승리를 추가한 토트넘은 승점 52로 아스날(승점 50)을 제치고 8위로 점프했다. 유럽축구연맹(UEFA) 클럽대항전 출전을 위한 마지막 희망을 이어갔다.

경기 후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아스날과 경기는 매우 전술적인 경기였다”라며 “솔직히 아르테타가 안정적이고 더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었던 경기였다. 우리는 이에 대응해 전술적으로 수정이 필요했는데 선수들이 잘 수행해줬다”라고 평가했다. 

무리뉴 감독은 “팬들을 행복하게 하고, 유로파리그 진출권을 위해 경쟁할 수 있어서 기쁜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무리뉴는 이날 아스날을 상대로 역전극을 만들어낸 것에 큰 의미를 뒀다. “경기 중에는 심지어 나조차도 그것(역전승)을 생각하지 않았다”라며 “아스날은 우리보다 48시간이나 더 쉬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무리뉴 감독은 “힘들었지만 우리는 심장에서 나온 노력이었다”라며 “2-1이 된 후에는 전혀 문제가 없었고, 모든 것을 컨트롤할 수 있었다”라며 만족감을 전했다./raul1649@osen.co.kr

이승우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