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8.13(Thu)

겸손한 손흥민, "토비 골, 크로스는 별로지만 헤더가 완벽했다"

[OSEN] 기사입력 2020/07/12 18:20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인환 기자] "아스날전 승리, 우리뿐만 아니라 팬들도 행복했을 것"

토트넘은 13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아스날과 경기에서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승리를 추가한 토트넘은 승점 52로 아스날(승점 50)을 제치고 8위로 점프했다. 유럽축구연맹(UEFA) 클럽대항전 출전을 위한 마지막 희망을 이어갔다.

팀 승리를 이끈 손흥민은 전반 19분 아스날 수비진의 패스 미스를 놓치지 않고 득점을 터뜨렸다. 루이스가 따라붙었지만 손흥민의 스피드를 이겨내지 못했다. 손흥민은 골키퍼를 넘기는 칩샷으로 골망을 갈랐다. 

후반 36분 손흥민이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케인의 슈팅에서 나온 코너킥을 손흥민이 예리하게 처리했다. 손흥민의 날카로운 킥은 알더웨이럴트의 헤더골로 이어졌다.

1골 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경기 후 '베인 스포츠'와 방송 인터뷰서 "좋은 경기력과 정신력을 보였다. 이 승리로 우리뿐만 아니라 팬들도 행복했을 것이라 생각한다. 중요한 승리였다"라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골 장면에 대해 손흥민은 "압박을 통해 상대의 실수를 유도한 것이 컸다. 공을 잡고 터치가 완벽하지 않았지만 운 좋게 마무리됐다. 골을 터트려서 기쁘다"라고 미소를 보였다.

손흥민은 알더베이럴트의 골을 만든 것에 대해 "사실 크로스가 그렇게 좋지는 않았다. 하지만 알더베이럴트의 헤더가 완벽했던 것이다. 그가 나에게 도움을 선물해서 기쁘다"라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3경기를 남겨둔 손흥민은 "아스날전 보여준 경기력을 이어가야 한다. 모든 선수가 준비된 상태기 때문에 최선의 성과로 시즌을 마치고 싶다"라고 다짐했다.

/mcadoo@osen.co.kr

이인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