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7.0°

2020.09.18(Fri)

은행서 돈 찾아 나설 때 '조심 또 조심'

[LA중앙일보] 발행 2020/08/07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20/08/06 22:57

대낮 강도 20만 달러 강탈 도주

현금강탈 강도 용의자가 피해자를 땅바닥에 밀친 뒤 돈 가방을 훔쳐가고 있는 모습. [abc7 캡처]

현금강탈 강도 용의자가 피해자를 땅바닥에 밀친 뒤 돈 가방을 훔쳐가고 있는 모습. [abc7 캡처]

은행 지점에서 현금을 찾아 길을 나설 때는 주변을 더 경계해야겠다. 대낮 한 남성이 은행 지점에서 거금을 찾아 나선 직후 강도를 당했다.

6일 abc7뉴스에 따르면 지난주 프랜시스코 코네호는 LA 남부도시 헌팅턴파크 체이스뱅크 한 지점에서 현금 20만 달러를 찾았다. 코네호는 현금을 손가방에 넣고 평소처럼 주차한 차로 걸어갔다. 이때 코네호 뒤에서 한 남성이 빠른 속도로 다가오더니 그를 바닥으로 밀치고 돈 가방을 낚아챘다. 코네호가 어안이 벙벙한 채 바닥에 넘어져 있는 동안 강도 용의자는 재빠르게 도주했다.

은행 지점 앞 현금강탈 사건은 지나가던 행인이 찍은 영상에 담겼다. 강도 용의자의 범행 시간은 1~2초였다.

코네호 측 변호인은 “피해자는 은행 앞 주차장에 차를 세운 뒤 거액을 찾아 돌아오던 중이었다”며 “주차한 차로 돌아가던 순간 피해자는 강도 용의자에게 잡히고 내팽개쳐졌다”고 말했다.

현금강탈 사건 직후 체이스뱅크 측은 수사기관에 협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방수사국(FBI)도 용의자 수사에 나섰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