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8.0°

2020.09.24(Thu)

'나홀로이식당' 이수근, 식당 첫 오픈→손님에 반찬+서빙 부탁 불구 "맛있다"[종합]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07 07:25

나홀로이식당

[OSEN=김은애 기자] 이수근이 산골식당을 드디어 오픈했다.

7일 오후 방송된 tvN '나홀로 이식당’에선 이수근이 산골 식당에서 첫 손님맞이에 나섰다.

이수근은 새벽 6시 30분에 일어나 오전 11시 오픈을 준비했다. 이수근은 전날 실패한 취나물 무침에 다시 도전했다. 이수근은 “만약 또 실패하면 취나물은 안 삶을 것이다”고 말했다. 

그러나 제작진은 이수근의 취나물 무침을 먹은 뒤 “밥 비벼먹고 싶다. 맛있다”고 극찬했다. 이어 이수근은 옥수수밥과 감자밥 등을 완성했다.

나홀로 이식당

그렇게 영업이 시작됐다. 이수근은 영업이 시작된 한참 후에도 손님이 없자 당황스러워했다. 나영석PD는 "이 정도면 망한 것이다”라고 놀렸다.

그러다 첫 손님이 왔고 이수근은 더덕김치두루치기와 감자짜글이를 준비했다. 이수근은 엄마와 함께 온 소년에게 '아들'이라고 부르며 도움을 요청했다. 

이어 이수근은 두 번째 손님, 세 번째 손님을 맞이하면서 특유의 입담을 뽐냈다. 손님들은 이수근의 음식을 먹어보더니 “진짜 맛있다”라고 감탄을 연발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나홀로이식당

김은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