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8.0°

2020.09.26(Sat)

'UCL 16강 탈락' 유벤투스의 속전속결...사리 경질 - 피를로 선임 [공식발표]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08 12:19

[OSEN=이인환 기자] 유벤투스가 속전속결로 팀 개편에 나섰다. 

유벤투스는 9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안드레아 피를로가 유벤투스의 사령탑으로 부임한다"고 보도했다.

지난 8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2차전서 2-1로 승리를 거둔 유벤투스는 총득점은 2-2로 동률이었으나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탈락했다.

경기 직후 마우리시오 사리 유벤투스 감독은 자신의 거취를 묻는 질문에 신경질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아니나 다를까. 유벤투스는 속전속결로 팀 개편에 나섰다. 사리 감독의 경질을 발표한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피를로 감독의 선임을 공식 발표했다.

유벤투스는 당초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시모네 인자기 라치오 감독, 펩 과르디올라 맨체스터 시티 감독 등 화려한 경력의 감독과 연결됐으나 피를로라는 깜짝 선임을 택했다.

재미있는 점은 피를로가 불과 수십일 전에 유벤투스 23세 이하(U-23) 팀 감독으로 부임하며 지도자로 첫 길에 들어섰다는 사실이다.

유벤투스는 피를로와 2년 계약을 체결했다. 사실상 지도자로 첫 데뷔를 유벤투스서 하게 된 그가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주목된다. /mcadoo@osen.co.kr

이인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