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2.0°

2020.09.20(Sun)

현대차 직원 된 유기견 인기몰이

[LA중앙일보] 발행 2020/08/14 경제 2면 기사입력 2020/08/13 20:59

출처: 현대차 페이스북

출처: 현대차 페이스북

출처: www.instagram.com/tucson_prime

출처: www.instagram.com/tucson_prime

유기견이 자동차 딜러 직원이 돼 화제다.

브라질의 현대차 딜러 프라임 현대가 최근 유기견을 입양, 직원으로 채용한 것.

‘투싼 프라임’으로 명명된 유기견은 올해 초 비를 피해 매장을 배회했고 이를 본 매니저가 매장 안으로 데리고 들어와 보살펴 줬다.

이후 투싼이 매장을 떠나질 않자 딜러측은 지난 5월 입양한 후 직둰으로 채용했으며 매장을 찾는 고객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투싼 공식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3만명을 넘어섰다. 투싼은 현대차 브라질 캠페인 마스코트로도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매장 앞 투싼(왼쪽)과 직원증. 아래 사진은 직원증을 목에 걸고 매장을 활보하는 투싼.

관련기사 Auto News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