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6.0°

2020.10.20(Tue)

'1호가' 임미숙, 김학래 도박·바람 언급 "전부 옛날일, 지금은 아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20 06:11

[OSEN=하수정 기자] 임미숙이 김학래의 과거 잘못을 언급하면서 "전부 옛날 일이고, 지금은 아니다"라며 남편을 두둔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임미숙, 김학래 부부가 등장했다.

앞서 지난달 방송을 통해 '개그계 2호 부부' 임미숙, 김학래의 일상이 최초로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과거 김학래의 도박과 바람, 임미숙이 공황장애를 앓고 있는 사실이 공개돼 파장이 일었다. 

박미선은 "숙래부부 영상 이후에 미숙 언니를 응원한다는 애기가 정말 많았다"고 했고, 임미숙은 "전부 옛날 일이고, 지난 일인데 지금도 그러냐고 하더라. 지금은 안 그런다. (김학래 씨가) 귀엽다"며 웃었다.

김학래는 "없는 얘기를 한 건 아니다"라며 셀프디스를 하더니, 앞으로 임미숙 씨한테 잘하겠다"고 약속했다.

최양락은 "그 전에 내가 욕을 먹었는데, 김학래 형이 나오고 한 방에 정리됐다. '가만히 보니 최양락은 양반이었다고 하더라. 얼마나 행복한 지 모르겠다. 고맙다"며 방긋 웃었다.

/ hsjssu@osen.co.kr

[사진] '1호가 될 순 없어' 방송화면 캡처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