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9.0°

2020.11.23(Mon)

EBT 카드 번호 알려주지마세요…개인정보 도용 사례 급증

[LA중앙일보] 발행 2020/09/23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20/09/22 22:04

휴대폰 요금 납부도 금지

식료품 구매카드(EBT) 소지자를 대상으로 한 개인정보 도용 시도가 잦아 주의가 요구된다.

LA카운티 사회복지국(DPSS)은 최근 저소득층에게 발급하는 식료품 구매카드(EBT) 소지자의 개인정보를 도용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고 경고했다. 사회복지국은 식료품 구매카드 소지자는 카드를 사용할 때 카드번호 유출에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식료품 구매카드는 일반 데빗카드와 큰 차이가 없다. 카드번호와 비밀번호(PIN)가 유출되면 타인이 정부 지원금을 가로챌 수 있다.

사회복지국은 소지자 주의사항으로 ▶사회보장번호(SSN)나 개인정보 타인에게 함부로 알려주지 말기 ▶EBT 카드번호 및 비밀번호 외부노출 최소화 ▶EBT 카드 사진촬영 최소화 ▶EBT 카드로 셀폰요금 납부 금지 등이다.

사회복지국은 타인이 식료품 구매카드를 도용한 것 같을 때는 고객센터에 전화(1-866-613-3777)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사회복지국 새 웹사이트(dpss.lacounty.gov)는 복지 프로그램인 ▶현금지원 ▶의료지원 ▶식료품 지원 ▶일자리 지원 ▶노숙자 지원 ▶시니어 및 장애인 지원 ▶주민복지 권리 ▶커뮤니티 서비스 ▶사업체 협력사업 ▶민원서비스 ▶신청서 작성을 항목별로 분류했다.

민원인은 해당 프로그램 항목을 클릭해 정보를 얻은 뒤 ‘신청서 작성’ 항목을 누르면 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